창덕궁 > 도시

본문 바로가기

여행 검색

어디로 떠날까요?

LOGIN

환영합니다.
로그인해주세요.

여행상품 문의

Tel. 070-4189-2327
Fax. 053-254-2329

창덕궁

여행사진

본문

웹사이트 http://www.cdg.go.kr
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99
가는방법
전화번호 02-3668-2300
영업시간 창덕궁 일반관람
(2~5월 / 9~10월) 09:00 ~ 18:00 (매표마감 17:00)
(6~8월) 09:00 ~ 18:30 (매표마감 17:30)
(11~1월) 09:00 ~ 17:30 (매표마감 16:30)

* 쉬는날 매주 월요일

창덕궁(사적122호)은 1405년 경복궁 다음으로 지어진 별궁이었다. 정궁인 경복궁의 동쪽 방면에 있다 해서 '동궐'이라고도 했다. 금천교가 세워지고(1411) 돈화문이 건립되는가 하면(1412) 조선 제 9대 성종때부터는 여러 임금들이 여기서 지내 본궁역할을 하는 궁궐이 됐다. 임진왜란 때에는 창덕궁은 불에 타고 만다. 선조가 의주로 피난을 가자 이에 화가 난 백성들이 궁궐을 방화한 것이다. 1611년 광해군에 의해 다시 지어진 궁은 자연과 인공의 조화가 잘 이루어져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으며 인정전, 대조전, 선정전, 낙선재 등 많은 문화재가 곳곳에 있어 눈길을 끈다. 

창덕궁은 1997년 12월 이탈리아 나폴리에서 열린 유네스코(UNESCO) 세계 유산위원회에서 수원 화성과 함께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되었다. 창덕궁 후원은 태종 때 만들어진 것으로 임금을 비롯한 왕족들이 휴식하던 곳이다. 후원은 북원(北苑), 금원(禁苑)이라고도 불렀으며, 고종 이후 비원(秘苑)으로 불렀다. 낮은 야산과 골짜기에 원래 자연 그대로 모습을 간직한 채 꼭 필요한 곳에만 사람의 손을 댄 우리나라의 으뜸가는 정원이다. 부용정과 부용지, 주합루와 어수문, 영화당, 불로문, 애련정, 연경당 등을 비롯한 수많은 정자와 샘들이 곳곳에 있다. 특히 가을 날 단풍 들 때와 낙엽질 때가 가장 아름답다고 한다. 

* 주요 문화재 - 인정전(국보 제225호), 돈화문(보물 제383호), 인정문(보물 제813호), 선정전(보물 제814호), 희정당(보물 제815호), 대조전(보물 제816호), 구선원전(보물 제817호), 향나무(천연기념물 제 194호)

이용후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

회사명 : 올투어 | 대표자 : 박선우 | 사업자등록번호 : 434-47-00488 주소 : 경상북도 경산시 진량읍 대구대로 230, B동 106호(글로컬 6차산업 창업문화센터) | 전화 : 070-4189-2327 | 팩스 : 053-254-2329
통신판매업신고번호 : 2010-대구중구-2130호 | 관광사업자등록번호 : 제2010-000003호(국외여행업) | 관광사업자등록번호 : 제2010-000004호(국내여행업)
개인정보보호책임자 : 박선우 | 이메일 : makis@naver.com
※ 본 사이트의 모든 고객 서비스 업무의 진행 및 상품에 대한 책임은 올투어에 있습니다.
Copyright © 2020 올투어. All Rights Reserved.